실시간뉴스
관악구, 스마트도시 조성 사업 지속 추진
기사입력 2020.05.14 13:12 | 최종수정 2020.05.14 13:12

title=

 관악구가 4차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스마트도시 조성 사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관악구는 스마트도시 조성사업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전담부서인 스마트정보과를 신설하고, 구청 전 부서가 협업해 주민 주도의 스마트도시 관악 주민이 안전한 스마트도시 관악 주민이 체감하는 스마트도시 관악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기반 구축 등 4개 영역 세부사업을 진행한다.

 

  관악구 관계자는 주민, 기술전문가, 지자체로 구성된 '관악형 리빙랩'을 구축하고, 다양한 형태의 도시문제를 정보통신기술(ICT) 등을 활용해 해결하는 '주민 중심의 안전한 스마트도시 관악'을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3월구는 다세대 주택과 여성 1인가구가 많이 거주하는 지역 특성을 반영해, 원룸·다가구주택이 밀집해 있는 신림동 지역 일대에 영상·음향 분석 장치와 CCTV를 융합한 '스마트 안전조명'을 시범 설치했다. 스마트 안전조명은 비명, 폭행 등 위험상황이 감지될 경우, 이를 통합관제센터 상황실에 알려 관제사가 신고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관악구는 시스템 기능을 고도화하여 대상지역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관악구는 민선7기 출범과 함께 '스마트도시 조성'을 공약으로 내세우고, 20191월 전담팀을 구성, 스마트 횡단보도 보행 안전 시스템 설치, 사물인터넷(IoT) 도시데이터 복합센서 설치, 취약계층 미세먼지 예방 시스템 구축 등 다양한 스마트도시 사업을 펼쳐왔다.

 

  박준희 관악구 구청장은 앞으로 사람이 중심이 되는 혁신적인 스마트도시 정책으로 주민의 삶을 더욱 편리하고 똑똑하게 변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새조선신문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새조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조선신문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