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자원봉사자들, 취약계층에 꽃 화분 전달
- 코로나19 극복 위한 심리적 방역 활동, “안녕, 봄이 배달 왔어요”
기사입력 2020.04.14 14:33 | 최종수정 2020.04.14 14:33

title=



부산시(시장 오거돈)와 부산시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극복 심리적 방역을 위해 취약계층에게 “안녕, 봄이 배달 왔어요” 꽃 화분 전달 자원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활동은 16개 구․군 자원봉사센터와 합동으로 진행하며, 홀로 어르신· 저소득 가정 등 취약계층 1,500명에게 자원봉사자가 ‘칼랑코에’ 꽃 화분에 응원 메시지를 작성하여 직접 가정으로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한다. 봉사활동을 통해 사회적 고립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는 희망과 위로의 마음을 전하고,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지역 화훼농가에도 활력을 불어넣는다. 이와 함께, 부산시자원봉사센터에서는 구·군 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하여 ▲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 재택 안심 마스크 제작, ▲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안녕 키트 전달, ▲ 방역 활동, ▲ 코로나19 대응 자원봉사자 응원키트 제작, ▲ 코로나19 극복과 안녕한 부산을 위한 캠페인 등 다양한 봉사활동도 추진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사회적 고립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이 화사한 꽃 화분으로 희망과 위로를 얻기 바란다”라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랑을 나누는 자원봉사자 함께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관련 영상은 유튜브 이용자들의 B급 감성을 자극하는 <B공식채널> (https://www.youtube.com/c/b공식채널) 코로나19 시리즈 ‘힘내라 부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새조선신문 배해성기자 (woaksdu81@naver.com)
ⓒ 새조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조선신문 배해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