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민∙관 협업으로 치매관리사업 활성화에 박차
기사입력 2019.10.20 10:29 | 최종수정 2019.10.20 10:29


title=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지난 10월 16일 주야간 보호센터 4개소와 초기 치매 환자 돌봄 및 치매안심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치매환자를 위한 각종 지원과 사례관리, 종사자 교육 지원뿐만 아니라 치매환자 가족들의 돌봄 부담감을 줄이기 위한 업무공유와 협업을 위해 기획됐다. 늘푸른사랑채 주야간보호센터, 사랑이 꽃피는 주야간보호센터, 시흥종합재가기관, 정왕 주야간보호센터와 함께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치매관리사업을 만들어 갈 예정이다.

그간 치매안심센터(정왕센터)에서는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치매안심지도를 제작․배포했다. 함현은빛사랑채와 시흥재가노인통합지원센터를 치매극복선도단체로 지정했고, 정왕권의 유관기관 및 단체들과 정기적인 간담회를 가져왔다.

시흥시 정왕보건지소장은 “이번 협약은 지역기관과 실질적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이 무엇인지 함께 고민하고 실천하기 위한 첫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치매안심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치매안심센터(정왕센터)에서는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걱정과 부담감을 함께 나누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원을 하고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치매안심센터(031-310-5930)로 문의하면 된다.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 (seumnews@hanmail.net)
ⓒ 새조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현충일노래
현충일노래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