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시흥시-서울대 교육협력사업 「음악멘토링」 참가자 모집
기사입력 2019.12.25 13:05 | 최종수정 2019.12.25 13:05

title=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12월 16일부터 내년 1월 17일까지 관내 예비 초등 4학년에서 중등 2학년 학생(현재 초등3학년 ~ 중학교 1년생)을 대상으로 시흥시-서울대 교육협력사업의 일환인 「음악 멘토링」의 2020년 참가자를 모집한다.
참가신청은 시흥행복교육 원클릭시스템(https://happyedu.siheung.go.kr)의 ‘기타사업신청’을 통해 가능하다.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더블베이스 등 16종의 악기별로 총 72명을 모집한다. 2월초 지원자를 대상으로 오디션 및 구술 면접을 실시해 최종 참가학생을 선발한다. 악기는 참여자가 준비해야 하며, 오보에, 호른, 트럼본, 더블베이스, 타악기 등 구입이 어려운 악기는 1년 간 무상으로 대여한다.
2013년부터 진행해온 시흥시-서울대 교육협력사업 「음악 멘토링」은 서울대 음대 전공 학부생 멘토 14명이 매주 토요일 연간 총 32회 시흥을 방문, 악기별로 개인 교습 및 합주를 지도하는 멘토링 사업이다. 서울대를 방문해 서울대 교수의 지도교육(마스터 클래스)과 한 해 동안 쌓은 실력을 발휘할 수 있는 연말 수료식 공연도 진행할 계획이다.
시흥시 관계자는 “서울대 음대생의 멘토링을 통한 음악적 소양과 문화에 대한 이해력을 높일 뿐 아니라 합주를 통해 ‘함께하는 공동체 의식’의 인성교육을 경험할 수 있는 본 프로그램에 많은 학생들이 참여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 (seumnews@hanmail.net)
ⓒ 새조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