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시흥시, 정리수납의 달인 ‘줌마특공대’, 재능기부
공간의 주인은 물건이 아닌 사람
기사입력 2016.04.15 07:02 | 최종수정 2016.04.15 07:02

title=

시흥시(시장 김윤식) 경제정책과 시흥여성새일지원본부는 지난 3월 중장년여성 일자리 창출 및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경기도 지원 중장년여성취업지원사업으로 수납정리컨설턴트 2급 자격증 과정을 운영하여 총 19명의 정리수납 전문가를 배출하였다.


교육과정을 운영한 시흥여성새일지원본부는 교육생들이 정리수납전문가로 일하기 위해서는 실습의 경험이 중요하다는 인식에 교육생들에게 의미 있는 실습을 하자고 제안하였고, 교육생들도 의미 있는 실습의 시간을 갖자는데 의견을 같이하여 무한돌봄센터와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이용자의 가정을 수납정리해 주는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줌마특공대롤 결성했다.

각 기관에 봉사할 수 있는 가정을 선정해 줄 것을 요청한 결과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1가정이 선정되어 4월 5일 실습봉사가 이루어졌다. 아이가 셋인 결혼이민여성가정으로 아이 셋의 옷과 짐이 집안에 가득한 상태여서 아이들이 마음 놓고 뛰어놀기 힘든 상황이었다. 총 8명의 줌마특공대가 투입되어 7시간에 걸쳐 가구배치며 수납 정리를 진행하였다. 좁은 공간 탓에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었으나, 줌마특공대는 어느 전문가 못지않게 멋지게 프로젝트를 성공하여 아이들이 공간의 주인이 될 수 있도록, 공간에 생명을 불어넣었다. 정리수납의 서비스를 제공받은 결혼이민여성은 아이들이 맘 놓고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이 생겨 너무 만족하다며 줌마특공대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기도 하였다.

앞으로도 줌마특공대는 무한돌봄센터의 한부모가정에도 정리수납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실습 이후 정리수납 전문가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향 후 협동조합을 결성하는 등 지역 내에서 착한가격으로 전문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필요하지 않은 물건을 가득 채워놓고 생활의 불편함을 감수하고 있는 가정이나 정리수납을 원하는 가정은 언제든지 무료견적 진단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교육과정을 운영한 새일지원본부는 앞으로도 수료생들이 정리수납전문가로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홍보활동을 같이할 계획이며, 줌마특공대가 지역내에서 전문 여성들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수납정리가 필요하거나 청소전문가 양성과정, 아이돌보미 등 취업이나 교육에 관심 있는 여성은 시흥여성새일지원본부에 문의하면 된다.(문의 ☎310-6036-7)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 (seumnews@hanmail.net)
ⓒ 새조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조선신문 조신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남포에서 올려진 정오의 기도 - 북한..
현충일노래
현충일노래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